그대 - 정두리
뚜르 2023.03.17 08:47:43
조회 255 댓글 0 신고

그대 - 정두리

우리는 누구입니까

빈 언덕에 자운영꽃

혼자 일어설 수 없는 반짝이는 조약돌

이름을 얻지 못한 구석진 마을에 투명한 시냇물

일제히 흰 띠를 두르고 스스로 다가오는 첫눈입니다

우리는 무엇입니까

늘 앞질러 사랑케 하실 힘

덜어내고도 몇 배로 다시 고이는 힘

이파리도 되고 실팍한 줄기도 되고

아, 한 몫에 그대를 다 품을 수 있는

씨앗으로 남고 싶습니다

허물없이 맨발인 넉넉한 저녁입니다

뜨거운 목젖까지 알아내고도

코끝으로까지 발이 저린 우리는

나무입니다

우리는 어떤 노래입니까

이노리나무 정수리에 낭낭 걸린 노래 한 소절

아름다운 세상을 눈물 나게 하는

눈물 나는 세상을 아름답게 하는

그대와 나는 두고두고 사랑해야 합니다

그것이 내가 네게로 이르는 길

내가 깨끗한 얼굴로 내게로 되돌아오는 길

그대와 나는 내리내리 사랑하는 일만

남겨두어야 합니다

『우리가 서로 사랑한다는 말은』, 삼일서적, 1990

 

<블로그 '시와 음악이 머무는 곳'>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8)
♡ 초록빛 세상  file new 청암 19 08:03:01
당신이 아름다운 이유   new (1) 직은섬 22 07:18:54
이 봄날 저녁 /강세환  file new 뚜르 38 06:54:55
용서하라   new (1) 뚜르 46 06:54:43
돛단배   new 도토리 67 23.03.25
낙화유수   new 도토리 67 23.03.25
하루살이   new (1) 도토리 60 23.03.25
♡ 날마다 새롭게  file new 청암 137 23.03.25
나에게 불가능은 없다   new (2) 뚜르 126 23.03.25
어스 아워   new 뚜르 110 23.03.25
삶의경구 "되고: 의 법칙   (1) 직은섬 128 23.03.25
짧은 명언 좋은 글귀모음   바운드 166 23.03.24
3월에 꿈꾸는 사랑 /이채   (2) 뚜르 228 23.03.24
연진아, '깍두기 캠페인' 들어봤니?   뚜르 144 23.03.24
최고의 약   뚜르 197 23.03.24
♡ 세상은 당신이 필요하다  file 청암 208 23.03.24
미소속에 고운 행복   직은섬 154 23.03.24
꽃잎 편지  file 모바일등록 (3) 가을날의동화 186 23.03.24
손님의 노래   도토리 127 23.03.24
하루살이   도토리 123 23.03.24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