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남편이 이혼하재요ㅡ 모바일등록
익명 2020.12.12 23:49:11
조회 4,371 댓글 17 신고

남편은 주6일제 근무입니다

월금은 9시출근 6시퇴근이지만 토요일은 8시퇴근이에요...토요일은 아기랑 놀아줄시간이 없으니 한시간이라도 놀아주길 바라는 맘이에요...

그런데 남편이 회사사정으로 일찍퇴근하고 시댁가서 밥먹고온대서 알겠다했어요

그런데 고모네서 술한잔하고 와도 되냐고해서 집으로 바로오라고했는데 결론은 아기데리고 고모네가서 술을 먹으러 갔어요

아기가 열시쯤 잠드는데 열시쯤에 전화와서 지금갈거라고해서 기다리는데 안오더라구요ㅡ결국 열한시에 왔어요

저는 솔직히 짜증나더라구요

애가자는시간 알면 빨리와야지...오지도않고

고모가 또 둘째임신중이라 몸도힘든데 거기서 술을 먹고...애기가 고모네서 손을 다쳤는데  저한테 애기 손다쳤냐고 물어보고..집에 오니깐 술냄새가 풀풀나는데 진짜 짜증나더라구요..매일매일 술을 먹거든요

집에와서 제가 남편한테 빨리와야지 지금 시간이 몇시냐고 하니 서운하다고 그러는거예요ㅡ알아요

저쉬라고 애기데리고 고모네간거..근데 술안먹고 고모네 안갈수도있는거잖아요..그러면서 제가 묻는말에는 대답도안해서 기분이 안좋으니깐 화났냐고 해서 기분좋은점을 말하니 내가 죽일놈이다 그러면서 이혼하재요ㅡ내가 왜이렇게 살아야되는지모르겠딘고 울더라구요 그러면서 저보고 나가라고하길래 니가나가라고 하니 밖에 나갔어요

남편이 이혼하자는말이 술취해서 한말인지 진심인지는 모르겠으나 마음이 닫히고있어요

넌 사람을 개빡치게하는능력있어 100번잘해줘봤자소용없다 전에 그런말한게 아직도 기억에 남고.,서운한거말하면 공감은 커녕 오히려 얘기도 잘안들어줘요

남편도 물론 힘들겠죠..퇴근하고 애보고 제잔소리듣고...근데 저도 17개월애키우고 일하고 둘째임신중이라 몸도 많이 안좋은데 그말들으니 힘이 쭉빠지네요ㅜ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너무 좋은데 권태기에요....   모바일등록 (22) 익명 2,995 21.01.03
너무힘들어서 들어주세요..   모바일등록 (22) 익명 2,277 21.01.03
나이 차 많이 나는 남친   모바일등록 (11) 익명 2,068 21.01.01
야하안 만화를 보는 남자친구   모바일등록 (9) 익명 2,005 20.12.31
말과행동이다른 남친 😢   모바일등록 (8) 돈식이 1,461 20.12.31
선물이래도되는건가요?   모바일등록 (18) 익명 1,564 20.12.28
만나면 좋은데 예전처럼 설레지 않는대요.   모바일등록 (13) 익명 1,838 20.12.28
남친만생각하면 기분이 왔다갔다해요   모바일등록 (9) 모모하이 1,582 20.12.27
진심일까요?   모바일등록 (19) 익명 2,229 20.12.21
짜증나요   모바일등록 (6) 익명 1,246 20.12.15
남편이 이혼하재요ㅡ   모바일등록 (17) 익명 4,371 20.12.12
답답해요ㅠㅠ   모바일등록 (5) 익명 1,030 20.12.10
이 남자의 심리는 도대체 무엇일까요??   (7) 익명 2,191 20.12.10
남편이랑 같이있기가 싫어졌어요   모바일등록 (16) 익명 3,464 20.12.05
고민입니다   모바일등록 (4) 익명 750 20.12.05
무슨생각인지 모르겟어요ㅠㅠㅠㅠㅠ   모바일등록 (3) 익명 1,184 20.12.03
남편의 심리   모바일등록 (13) 익명 2,760 20.11.27
이러면 안돼는뎅~~   모바일등록 (19) 익명 3,340 20.11.27
답답한 마음에 ... 누구에게 애기하고 싶어서..   모바일등록 (16) 익명 2,713 20.11.25
제가 속좁은건가요   모바일등록 (2) 익명 1,020 20.11.23
글쓰기